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유한국당 본회의 참석 "들어가서 반대…통과되더라도 마음에 품어달라"

국회가 22일 오전 본회의를 열고 추가경정예산 처리에 나서는 가운데 자유한국당이 본회의에 불참하지 않고 참석키로 했다.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가 22일 오전 국회 예결위회의장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가 22일 오전 국회 예결위회의장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우택 원내대표는 이날 본회의 전 의원총회에서 "정정당당하게 우리는 우리의 뜻을 관철하면 된다"면서 "들어가서 반대하고, 통과되더라도 우리는 끝까지 세금으로 공무원 증원을 막았다는 큰 의의를 마음에 품어달라"고 당부했다.
 
정 원내대표는 "오늘 추경에서 세금으로는 공무원을 늘려서는 안 된다는 우리 입장을 관철해낸 것이 의의"라며 "결국 추경에서 (공무원 증원을 위한) 80억원을 들어냈고 2천명선으로 줄이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은 전날 공무원 증원 규모를 2천명대로 줄이는 선의 수정안에 합의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