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필]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경제 전반에 정통한 학구파 관료





【서울=뉴시스】안호균 기자 = 20일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차관급)으로 임명된 김용범 금융위 사무처장은 금융정책 뿐 아니라 경제전반에 대한 이해가 높은 금융전문가이자, 학구파 관료다.



성품은 온화하지만 일처리가 빈틈 없어 조직내 신망이 높다. 특히 SNS를 통해 직원들과 격없이 소통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전남 무안 출신인 김 신임 부위원장은 광주 대동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지난 1986년 행시 30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금융위원회의 전신인 재무부와 재정경제부에서 증권제도과, 금융정책과, 은행제도과 등 금융 관련 주요 부서들을 두루 거쳤다. 금융위 출범 이후에는 자본시장국장, 금융정책국장, 증권선물위원회 상임위원 등을 역임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에는 G20 정상회의 준비위원회 국제금융시스템개혁국 국장을 맡아 글로벌 금융규제 개혁과 국제통화기금(IMF) 지배구조 개혁을 추진하는 등 국제금융 분야에도 전문성이 있다.



대우조선해양 구조조정, 가계부채 대책 등 금융 분야 난제가 쏟아지는 상황에서 지난해 11월부터 금융위 사무처장으로 임명돼 실무를 진두지휘했다.



▲1962년 전남 무안 출생 ▲대동고 ▲서울대 경제학과 ▲조지워싱턴대 경제학 박사 ▲행정고시 30회 ▲재경부 은행제도과장 ▲대통령비서실 경제정책비서관실 ▲지경부 우정사업본부 보험사업단장 ▲G20 준비위 국제금융시스템 개혁 국장 ▲금융위 자본시장국장 ▲금융위 금융정책국장 ▲금융위 증선위 상임위원 ▲금융위 사무처장



ahk@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