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GIST 임혁 교수팀 '사이버 공격 탐지 모니터링 기법' 개발

【광주=뉴시스】맹대환 기자 = 광주과학기술원(GIST)은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임혁 교수팀이 대규모 네트워크 상에서 다양한 사이버 공격을 탐지하고 분석할 수 있는 트래픽 모니터링 기법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연구팀은 기존의 유연하지 못하고 확장성이 떨어지는 네트워크 데이터 트래픽 모니터링 방식을 대체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정의망 기반의 모니터링 기법을 개발했다.



소프트웨어 정의망은 네트워크 상의 데이터 트래픽 전달을 소프트웨어 기반의 프로토콜을 통해 중앙 집중화된 방식으로 제어·관리하는 새로운 방식이다.



연구팀은 방대한 트래픽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네트워크 상태 정보를 기반으로 데이터 트래픽의 샘플링 위치와 비율을 결정하는 알고리즘을 제안하고, 소프트웨어 정의망 네트워크 테스트베드에서 제안한 기법이 사이버 보안성을 크게 향상시키는 것을 검증했다.



현재 많은 피해를 일으키고 있는 랜섬웨어 공격과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DDoS(Distributed Denial of Service) 공격을 비롯한 다양한 사이버 공격을 탐지하고 대응하는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임 교수는 "기존의 기술이 접근 가능한 특정 위치에서만 데이터를 정적으로 샘플링 할 수 있었던 것에 반해 이번 기술은 최적의 모니터링 위치를 결정하고 분석 용량에 따라 동적으로 데이터 트래픽 용량을 결정할 수 있는 기술"이라고 설명했다.



mdhnew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