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전자 "8월 마지막 날을 비워두세요" V30 초청장 발송

LG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V30'이 내달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공개된다.
LG전자는 13일 전세계 주요 언론을 대상으로  ‘Save the date(이 날은 비워 두세요)’라는 문구가 달린 언팩 행사 초청장을 발송했다.

내달 독일 베를린서 열리는 IFA서 공개
18대9 비율 풀비전 디스플레이 탑재

초청장에서 LG전자는 제품명을 명시하지 않았지만 스마트폰 화면에서 반사되는 빛의 모양을 'V'자로 형상화해 대화면폰 V시리즈임을 암시했다.  
LG전자가 전 세계 언론을 대상으로 발송한 V30 언팩 초청장. [사진 LG전자]

LG전자가 전 세계 언론을 대상으로 발송한 V30 언팩 초청장. [사진 LG전자]

빛을 반사한 스마트폰의 화면 비율은 G6에 적용된 18대 9 ‘풀비전(FullVision)’ 디스플레이와 같았다.  
언팩 행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인 ‘IFA 2017’ 개막 전야에 개최된다. LG전자가 IFA에서 전략 스마트폰을 발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공개 시점도 한 달 가량 앞당겨졌다. V10은 10월 1일, V20은 9월 7일 공개된 바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예년 보다 발 빠르게 개발에 착수해 공개 시점을 앞당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V30이 공개되는 8월 마지막 주에는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노트8'도 공개될 전망이다. V30의 공개 시점을 앞당겨 하반기 출시 초반 대기 수요를 잃지 않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두 제품의 9월 중순에 출시될 전망이다.
박태희 기자 adonis55@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