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맨유,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포츠팀 3위

득점 직후 기뻐하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에레라와 포그바 [사진 맨유 SNS]

득점 직후 기뻐하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에레라와 포그바 [사진 맨유 SNS]

잉글리쉬 프리미어리그 명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전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포츠팀을 가린 조사에서 전체 3위, 축구팀 중 1위에 올랐다.
 

가치 평가액 4조2200억원....전 세계 축구클럽 중 1위
FC 바르셀로나, 레알 마드리드 추격 뿌리쳐
전체 1위는 댈러스 카우보이스...4조8000억원 가치

맨유는 13일 영국 BBC가 미국 경제지 포브스의 자료를 인용해 공개한 전 세계 스포츠 구단 가치 평가 조사에서 36억9000만 달러(4조2200억원)의 가치를 인정 받아 전체 3위에 올랐다. 미국프로풋볼 명가 댈러스 카우보이스가 42억 달러(4조8000억원)로 전체 1위의 영예를 안았고 미국 메이저리그의 뉴욕 양키스가 37억 달러(4조2300억원)로 2위에 올랐다. 맨유는 FC 바르셀로나(36억4000만 달러·4조1600억원), 레알 마드리드(35억8000만 달러·4조1000억원) 등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팀들의 추격을 뿌리치고 축구팀들 중에서는 가장 높은 순위에 랭크됐다.
 
앞서 맨유는 포브스가 발표한 전 세계 축구클럽 가치 평가 순위에서 1위에 오른 바 있다. 당시 포브스는 '맨유는 프리미어리그의 세계적인 인기를 등에 업고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과 브랜드 관리를 통해 큰 돈을 벌어들였다'면서 '맨유가 글로벌 광고와 스폰서십 계약으로 벌어들인 4억500만 달러(4600억원)의 수익은 전 세계 스포츠구단을 통틀어 가장 많다'고 밝힌 바 있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포브스 선정 전 세계 스포츠팀 가치 평가 상위 10걸
 
1위 댈러스 카우보이스(미국 프로풋볼) - 42억 달러
2위 뉴욕 양키스(미국 메이저리그) - 37억 달러
3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리쉬 프리미어리그) - 36억9000만달러
4위 FC 바르셀로나(스페인 프리메라리가) - 36억4000만달러
5위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프리메라리가) - 35억8000만달러
6위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미국 프로풋볼) - 34억 달러
7위 뉴욕 닉스(미국 프로농구) - 33억 달러
8위 뉴욕 자이언츠(미국 프로풋볼) - 31억 달러
9위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미국 프로풋볼) - 30억 달러
10위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미국 프로농구) - 30억 달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