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CNN “한국인 쿨한 국민성 6위”

미국 CNN방송이 한국을 세계에서 6번째로 쿨(cool)한 국민성을 가진 국가로 꼽았다. 가장 쿨한 국민성을 가진 나라로는 브라질이 선정됐다.
 
미국 CNN방송의 여행전문 ‘CNN 트레블’은 12일(현지시간) 국민성이 쿨한 14개국을 선정하면서 한국을 6위로 평가했다. 국민성의 측면에서 봤을 때 여행을 추천할 만한 나라라는 뜻이다.
[사진 홈페이지 화면 캡처]

[사진 홈페이지 화면 캡처]

 
CNN은 “한국인들은 소주-위스키 폭탄주(bombs)를 계속해서 돌리며 언제나 마실 준비가 돼있다”며 “아마도 전 세계에서 최고의 술친구일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음악, 패션, 영화 등 최근 들어 거의 모든 아시아의 대중문화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쿨함의 아이콘으로는 컬트영화로 유명한 박찬욱 감독을 꼽았다. 하지만 한국의 대표 음식인 김치 냄새는 ‘그리 쿨하지 않다’고 평가했다.  
 
CNN이 뽑은 가장 쿨한 국민성을 가진 나라는 브라질이었다. CNN은 “브라질이 없었다면 우리는 ‘삼바’와 ‘펠레와 호나우두의 아름다운 축구’ 등을 가질 수 없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밖에 싱가포르, 자메이카, 몽골, 미국, 스페인 등이 쿨한 국민성을 가진 나라로 이름을 올렸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