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자끼리 할말 없니?" 이휘재 당황시킨 서언이 질문

아들의 순수한 질문에 이휘재는 재치 있는 답변을 내놓았다.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엔 엉뚱한 질문으로 아빠를 당황하게 하는 서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휘재는 남자들끼리 진솔한 대화를 해보기 위해 두 아들 서언·서준에게 “너희 남자끼리 할 말 없니? 아빠한테?”라고 물었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에 서언은 해맑은 표정으로 “모기가 여기 고추를 물면 어떡해요? 그럼 아프겠죠?”라고 물었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는 당황함을 감추며 “간지럽겠지. 물릴까 봐 그거 걱정하고 있어?”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고추는 안 물어. 모기도 예의가 있지”라고 덧붙였지만, 서언이 “아, 매운 고추”라고 받아쳐 한 번 더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이휘재는 방학을 맞은 두 아들과 함께 시골에 위치한 염소 목장을 둘러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