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예결위, 추경안 상정…野3당 불참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국민의당 황주홍 간사(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도읍 간사,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간사가 10일 오전 국회 예결위원장실에서 추경 관련 간사회동을 마친 뒤 위원장실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국민의당 황주홍 간사(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도읍 간사,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간사가 10일 오전 국회 예결위원장실에서 추경 관련 간사회동을 마친 뒤 위원장실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추경안을 상정했다. 야당 3당은 불참했다.
 
10일 오후 예결위는 여당인 더불어민주당만 참석한 가운데 추경안을 상정했다. 이날 오전 4당 간사들이 추경안 상정에 대해 논의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하면서다.
 
앞서 각 당 예결위 간사인 민주당 윤후덕 의원, 자유한국당 김도읍 의원, 국민의당 황주홍 의원은 이날 백재현 예결위원장 집무실에서 회동하고 추경안 상정과 관련해 1시간가량 논의를 진행했다. 바른정당 간사인 홍철호 의원은 회동에는 참석하지 못했지만, 전화로 논의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동 직후 자유한국당 김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야당들이 이렇게 반대하는데 위원장이 상정하는 것은 정치적으로 도움이 안 된다. 야당을 더 자극하는 것"이라며 "상정만 해놓고 (심사 등) 아무것도 할 수 없지 않나. 실익도 없다"고 말한 바 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