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 대통령, 이재명 시장이 북한 정치인?…위키에 허위기재한 50대 불구속 기소

10일 검찰은 문재인 대통령(당시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과 이재명 성남시장을 북한 정치인으로 위키백과에 허위 기재한 소프트웨어 업체 대표 A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사진 위키백과 화면 캡쳐]

10일 검찰은 문재인 대통령(당시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과 이재명 성남시장을 북한 정치인으로 위키백과에 허위 기재한 소프트웨어 업체 대표 A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사진 위키백과 화면 캡쳐]

문재인 대통령(당시 前 더불어민주당 대표)과 이재명 성남시장이 북한 정치인이라며 다국적 온라인 백과인 '위키백과'에 허위로 기재한 소프트웨어 업체 대표가 불구속기소 됐다.
 
10일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부장검사 이성규)는 소프트웨어개발업체 대표 A씨(53)를 공직선거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A씨는 더불어민주당 경선과 19대 대선을 앞두고 문 전 대표(당시)와 이 시장을 비방할 목적으로 자유롭게 편집이 가능한 위키백과에 허위사실을 공표해 명예를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월 27일 새벽 3시 15분 자신의 회사 사무실에서 이 시장에 대해 '대한민국 성남시장'이라는 내용을 지우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성남시장'으로 편집했다.
 
또 같은 날 오후 3시 23문 문 전 대표에 대해서는 '대한민국 정치인'이라는 설명을 삭제하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정치인'으로 바꿔 게재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