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반갑구만 반가워요' 개그맨 조금산, 스스로 목숨 끊은 듯

개그맨 조금산. [SBS 방송 캡처]

개그맨 조금산. [SBS 방송 캡처]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의 유행어 '반갑구만, 반가워요'의 주인공 개그맨 조금산(54)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고 KBS가 7일 보도했다.
 
안산 단원경찰서 관계자는 KBS에 "조금산이 5일 오전 9시경 대부도 근처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조 씨가 전날 밤 운전을 하고 자살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조금산은 1984년 KBS 개그콘테스트를 통해 개그맨 김한국, 이봉원 등과 함께 연예계에 데뷔했다.  
 
특히 tvN '응답하라 1998'로 다시 주목 받은 유행어 ‘반갑구만, 반가워요’의 주인공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