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휴가 나온 병사끼리 주먹다짐…1명 뇌출혈로 의식불명

가정폭력.

가정폭력.

휴가 나온 병사끼리 주먹다짐을 벌여 1명이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6일 부산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20분께 부산진구의 한 노상에서 A(19) 일병에게 주먹 등으로 맞은 B(19) 일병이 쓰러졌다.
 
쓰러진 B 일병은 모 대학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지만 뇌출혈로 위독한 상태다.  
 
두 병사는 일행 3명과 술을 마신 후 반말 시비로 다툰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을 이첩받은 헌병대는 구체적인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