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당 사무총장 홍문표, 대변인 강효상·전희경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6일 사무총장에 홍문표 의원(3선·홍성-예산)을 임명했다.
또 전략부총장에 김명연 의원(재선·안산단원갑), 조직부총장에 서용교 전 의원을 지명했다. 대변인엔 강효상·전희경 의원(비례대표)을 임명했다. 여의도연구원장엔 김대식 동서대 교수를 발탁했다.
홍문표 의원

홍문표 의원

김명연 의원

김명연 의원

서용교 전 의원

서용교 전 의원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 [중앙포토]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 [중앙포토]

전희경 의원[연합뉴스]

전희경 의원[연합뉴스]

김명연 의원은 이 같은 인선 내용을 전하며 “홍문표 의원을 사무총장으로 임명함으로써 당의 포용과 통합의 정신 담았다”고 전했다. 홍 총장이 대선 과정에서 바른정당으로 탈당했다가 복당했었다. 김대식 원장을 두곤 “보수 이념과 정책을 우리 당이 재정립하고 보수 싱크탱크로 발전시키기 위한 당대표 의지를 추진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설명했다.
강효상 대변인은 조선일보 전 편집국장 출신이며 전희경 의원은 자유경제원 사무총장 출신이다.
홍 대표는 앞서 “이번 주 당 내 인사를 마무리하겠다”고 발표했었다.
고정애 기자 ockha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