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술병난 아빠 고지용에게 물벼락 선물한 승재

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고지용의 아들 승재가 술병이 난 아버지에게 물벼락을 선물했다.  
 
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189회 분은 '함께 있을 때 두려울 것이 없었다'는 부제로 꾸며졌다.  
 
이날 고지용은 회식으로 인한 술병 때문에 힘들어했다. 승재는 술병이 났다는 아빠에게 소주를 건넸다. 고지용은 "해장술 먹으라고? 해장술은 안 좋은 습관이야"라고 말했다.  
 
이후 승재는 아버지를 위해 커피를 가져왔다. 하지만 커피 맛을 본 고지용은 급히 이를 뱉었다. 알고 보니 간장에 물을 탄 후 커피라고 가져온 것.  
 
또 승재는 누워있는 고지용을 위해 수건을 물에 적셔 다리 위에 얹어 놓거나 비누로 얼굴을 마사지 하기도 했다. 이어 승재는 받아온 물을 얼굴에 부어 웃음을 자아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