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진석 "대한미국 만세"…文 대통령 방명록 패러디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 [사진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 [사진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방명록 실수를 패러디했다.  
 
정 의원은 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단비가 내린다. 메마른 대지를 적신다"고 가뭄을 해결해줄 비가 내리고 있음을 이야기하며 "'대한미국' 만셉니다"라고 적었다.  
 
이는 지난 29일(현지시각) 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만찬을 위해 백악관에 들렀을 때 쓴 방명록에 나라 이름을 잘못 적는 실수를 범한 것을 거론한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백악관에 도착해 만찬에 앞서 방명록에 '한미동맹, 평화와 번영을 위한 위대한 여정'이라는 글귀 밑에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이 아닌 '대한미국 대통령 문재인'이라고 적었다.  
 
일부 네티즌들은 이에 대해 문 대통령이 '대한민국'이라고 적었으나 'ㄴ'을 지운 조작된 사진을 언론이 보도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청와대는 2일 한 언론과의 통화에서 "대통령이 실수하신 게 맞다"며 "대통령도 현지에서 '실수입니다'라고 말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