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당 국방위원 "송영무 후보자, 사상 최악 후보…韓 국민과 군에 대한 모독"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자유한국당 김학용 의원(가운데) 등 국방위 소속 의원들이 송영무 국방장관 후보자 사퇴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자유한국당 김학용 의원(가운데) 등 국방위 소속 의원들이 송영무 국방장관 후보자 사퇴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국방위원회 위원들이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의 논문표절, 위장전입 등 의혹에 대해 "청문회 사상 최악의 후보자"라며 즉각 사퇴를 촉구했다.
 
2일 자유한국당 소속 국방위원회 위원인 이종명, 김학용, 백승주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송 후보자 사퇴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들 의원들은 "송 후보자는 국방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되자마자 논문표절과 상습 위장전입, 전관예우 고액 자문료, 군납비리 사건 무마에 이어 상습 음주운전과 은폐 의혹까지 불법적이고 부도덕한 행위로 점철된 그야말로 의혹덩어리, 양심불량 그 자체"라고 비판했다.
 
또 "송 후보자는 각종 의혹에 대해 모르쇠와 거짓 변명으로 일관해 국민을 기만한 송 후보자는 스스로 '서민들은 모르는 세계'에 살고 있음을 입증한 것"이라며 "도덕성도 전문성도 개혁성도 갖추지 못한 송 후보자는 국민께 사죄하고 즉각 사퇴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대한민국 역대 국방부 장관 후보자 중 송 후보자보다 문제가 많은 후보자는 없었다"며 "이런 분을 후보자로 내세운 것은 국민과 대한민국군에 대한 모독"이라고 강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