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umber] 16억 달러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이 뱅크오브아메리카(BoA)로부터 받는 배당금.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미국 34개 은행이 재무 건정성 평가를 통과하면서 주주들에게 풍성한 배당금을 지급할 수 있게 됐다. 금융위기 당시 BoA에 50억 달러를 투자한 버핏은 최대 수혜자 중 한 명이 될 전망이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