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고 거래로 '게임 티켓' 양도한 판매자 위해 치킨 쏜 아이돌

중고거래에서 드러난 B1A4 공찬의 훈훈한 모습이 화제다.
 
27일 서울 OGN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오버워치 APEX 시즌3' 8강 B조 최종전 중계 화면에 특이한 차림의 남성이 포착됐다. 하얀 마스크와 안경을 쓴 채 '오늘 밤 킹짱카 나야 나 나야 나 에스카'라고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있었다.  
 
[사진 OGN]

[사진 OGN]

이 남성의 정체는 평소 자신이 응원하던 선수 '에스카'를 응원하기 위해 직접 경기장을 방문한 B1A4의 공찬이었다.  
'오버워치 매니아' 공찬이 게임에 열중하고 있다. [사진 SBS '유희낙락']

'오버워치 매니아' 공찬이 게임에 열중하고 있다. [사진 SBS '유희낙락']

 
게임 오버워치를 즐기는 공찬은 에스카와 같이 게임을 하며 친분을 쌓았다고 알려져 있다. 이날 에스카가 속한 루나틱 하이는 3대 0으로 완승을 하며 4강에 진출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경기 전 공찬이 티켓을 얻게 된 과정도 화제가 되고 있다. SNS를 통해 한 네티즌에게 티켓을 양도받은 공찬은 티켓 비용뿐만 아니라 감사의 표시로 치킨까지 선물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판매자가 “친구들에게 자랑해도 되냐”고 묻자 공찬은 "혹시 경기 끝나고 친구들에게 알려주시면 안 될까요? 저 때문에 현장에 피해가 될까 봐 조용히 보고 오려고요"라고 대답해 선수들을 배려하는 진정한 팬의 모습을 보여줬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