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티웨이항공 "기업공개 추진하고 유럽ㆍ북미노선 진출…2025년 매출 2조 이룰 것"

티웨이항공이 2020년까지 중ㆍ대형항공기를 도입해 유럽과ㆍ북미노선에 진출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2018년 기업공개(IPO)를 추진하고 덩치를 키워 2025년까지 매출 2조원을 달성하겠다는 계획도 공개했다.
 

티웨이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행사
정홍근 대표 "옛날에 어렵던 티웨이 아니다"
"2020년까지 중ㆍ대형 포함 항공기 50대 확보"

티웨이항공은 이날 서울 중구 더플라자 호텔에서 ‘티웨이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행사를 열고 중장기 계획을 발표했다.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는 “중ㆍ대형항공기는 원가가 많이 들지만 어떻게 효율적으로 활용하는가에 따라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2020년까지 중ㆍ대형항공기를 도입해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최초로 유럽과 북미 지역 운항을 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티웨이항공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사진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사진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운항을 고려 중인 지역은 항공자유화(오픈 스카이) 협정이 적용돼 있는 미국과 독일 프랑크푸르트 등이다. 정 대표는 “처음부터 운수권이 필요하고 운항거리도 먼 런던ㆍ파리ㆍ뉴욕 등에 갈 생각은 없다. 차근차근 준비해 유럽 인기 노선에도 취항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사업 규모 확장에도 속도를 낸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2013년 이후 4년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 1분기 매출액 1360억원, 영업이익 157억원을 달성하면서 자본 잠식 상태를 벗어났다고 이날 밝혔다. 올해 영업이익 목표는 450억~500억으로 잡았다. 내년에는 부채율을 줄이고 재무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IPO를 통한 증시상장을 추진한다. 상반기 중 주관사 선정과 주주총회 등 결의를 마치고 하반기 상장 예비심사 추진과 주식 공모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티웨이항공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사진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 'BLOSSOM 2025 비전 선포식' [사진 티웨이항공]

 
또한 현재 18대인 항공기를 2020년까지 30대, 2025년까지 50대로 늘리고 해외 진출에도 도전할 계획이다. ‘인구절벽’ 상황에서 한국 중심의 영업정책만 가지고는 위기에 봉착할지 모른다는 인식 때문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한국을 중심으로하면서도 일본ㆍ베트남ㆍ중국 등 유망지역과 새롭게 부상하는 시장에 프랜차이즈를 설립해 해외 거점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 대표는 이날 발표를 통해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LCC 시장에서 살아남을 수 있다는 자신감을 내비췄다. 그는 “LCC가 생기며 경쟁만 치열해진 것이 아니라, 새로운 국내선 수요들이 생겨났다. 티웨이항공은 장거리 노선에 있어서도 단순히 대한항공ㆍ아시아나항공과 경쟁하는게 아니라 새로운 시장과 수요를 개발할 것이다.이제 티웨이항공은 옛날에 어려움을 겪었던 그 티웨이항공이 아니다. 2025년 매출 2조원, 연간수송객 2000만명의 목표를 달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윤정민 기자 yunj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