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상도 사투리 중 가장 의미없다는 두 문장

한 네티즌의 경상도 사투리에 대한 분석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사고 있다.
 
이 사진은 본문의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이 사진은 본문의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최근 한 온라인커뮤니티에는 '경상도에서 제일 의미 없는 두 문장'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그 두 문장은 바로 "아, 진짜?" "아, 맞나?"였다. 보통 억양은 “아→, 진↗짜↘?” “아→, 맞↗나↘?”와 같이 쓰인다.
 
이 사투리는 대화 중에 추임새 정도로 사용하는 말로, 사실 여부를 묻는 것이 아닌 '네 말을 잘 듣고 있다'는 뜻이다. 그렇기 때문에 경상도 사람이 위 문장을 말할 때는 굳이 '맞다, 아니다'를 대답해 줄 필요는 없다.
 
한 네티즌은 "사투리 쓰는 친구들한테 정말 많이 들었는데, 의미 없는 말이었구나"고 말하며 놀라워했다.
 
또 다른 네티즌들은 "완전히 내 말버릇이다" "저 두 문장 정말 많이 쓴다" "방금도 통화하다가 쓰고 왔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공감했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