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연아, 중증·희귀난치성 환아 돕기 캠페인에 재능기부

'피겨 여왕' 김연아(27)가 재단법인 '바보의나눔'(이사장 손희송 주교)이 진행하는 중증·희귀 난치성 질환 환아와 가족을 돕기 위한 '7전8기 가족의 기적 만들기' 캠페인에 재능기부자로 나섰다.
'바보의 나눔' 홍보대사 김연아 [사진 바보의 나눔]

'바보의 나눔' 홍보대사 김연아 [사진 바보의 나눔]

 
바보의나눔은 29일 "2010년부터 재단의 홍보대사를 맡아온 김연아가 28일부터 시작된 '7전8기 가족의 기적 만들기' 캠페인을 위한 포스터와 영상 촬영에 재능기부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7전8기 가족의 기적 만들기' 캠페인은 중증·희귀난치성 질환을 앓는 아동의 가족들이 장기 입원과 고가의 치료비용 때문에 생계에 어려움을 겪어 치료를 중단하는 위기에 몰리는 것을 막기 모금행사다.
 
기부금은 계좌이체(기업은행 060-700-1226 예금주 바보의나눔), 후원전화(ARS 060-700-1226·한 통화 5000원)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기부금은 세제혜택도 받는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