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빅데이터로 예측한 '옥자' 정상개봉 관객은 727만명"

 봉준호 감독의 영화 '옥자'가 국내 멀티플렉스 영화관에서 정상적으로 개봉됐다면 관객 수는 727만명 정도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영화 추천 서비스 왓챠, 멀티플렉스 정상 개봉 가정해 예측

넷플릭스로 29일 개봉한 봉준호 감독의 새 영화 '옥자'. [사진 넷플릭스 캡처]

넷플릭스로 29일 개봉한 봉준호 감독의 새 영화 '옥자'. [사진 넷플릭스 캡처]

영화 추천 서비스 왓챠가 29일 자사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예측 공개한 결과다. 왓챠는 이용자들이 보고 싶은 영화를 표시해두는 기능인 '보고싶어요'의 데이터와 영화 장르, 영화 특성 등을 바탕으로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왓챠에 따르면 '옥자'는 공개 전날인 지난 28일까지 왓챠 내에서 1만2008개의 '보고싶어요'를 받았다. 공개 전날까지 1만개 이상의 '보고싶어요'를 받은 영화는 2014년 이후 12편에 불과하고 이들의 평균 누적 관객 수는 537만명이다. 
 
왓챠는 또 "가입자의 85.5%가 봉준호 감독 작품에 대한 관심이 많았다"며 "'옥자'를 보고 싶다고 표현한 1만2008명 가운데 약 90%는 봉준호 감독의 전작인 '괴물'을 시청했고 87%는 '설국열차'를 본 것으로 드러났다"고 설명했다.
김호정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