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활동 덕분? 부모님께 5층 건물·외제차 선물한 연예인

가수 채연이 5층 건물주가 된 사연을 털어놨다. 2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채연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이날 MC들은 채연에게 "중국 활동으로 5층 건물과 부모님 외제차를 선물했다더라"고 질문했다. 
 
이에 대해 채연은 "원래 내 차를 사려고 부모님과 함께 유명 외제차 대리점에 갔는데 직원이 검정 세단을 추천해주더라"며 운을 뗐다.
 
이어 "부모님과 함께 타봤는데 아빠가 차에서 내리시면서 '나도 출세했네. 이런 차 타보고'라고 하시더라. 그 말을 듣고 사드리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어 "나는 언제든 이런 차를 탈 수 있지만 부모님이 조금이라도 젊으실 때 타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건물에 대해서는 "엄마가 갖고 싶어 하셨다"며 "단기간에 중국 활동만 해서 건물을 산 건 아니고 데뷔 때부터 차근차근 모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