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新 10초0대 기록 김국영 “꼭 9초대 뛰겠다”

한국인 최초로 100m를 10초0대에 뛴 김국영 선수. [연합뉴스]

한국인 최초로 100m를 10초0대에 뛴 김국영 선수. [연합뉴스]

김국영(26ㆍ광주광역시청)이 한국인 최초로 100m를 10초0대에 뛴 선수가 됐다.
 
한국 육상의 역사를 새로 쓴 순간이다. 도저히 넘지 못할 벽으로 느꼈던 10초1대 벽을 김국영이 바람처럼 뛰어넘었다.
 
김국영은 27일 강원도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결승전에서 10초07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한국신기록 달성과 동시에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기준 기록(10초12)도 통과했다.
 
결승선에서 기록을 확인한 김국영은 포효했다. 그런 다음 트랙을 돌며 관중석을 향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러나 김국영은 만족하지 않았다. 그는 “언제나 내 목표는 9초대 진입이다. 오늘도 목표는 9초대였다”며 “2018년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에서는 꼭 9초대에 진입하겠다”고 포부를 다졌다.  
 
9초대 진입의 관건에 대해 김국영은 “100m는 작은 실수만 해도 기록이 떨어진다. 스타트부터 피니시까지 실수 없이 해내야 9초대에 진입할 수 있다. 최근 집중하고 있는 보폭을 넓히면서 속도를 유지하는 훈련을 계속할 생각이다”고 했다.  
 
한국에서 10초0대 기록을 가진 선수는 김국영뿐이다. 9초대 진입을 기대할 선수도 김국영이 유일하다.
 
김국영은 한국 신기록을 달성한 이날도 ‘국내 1위’에 만족하지 않고 “꼭 9초대에 진입하겠다”고 인생 목표를 강조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