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독사설/하이마트

롯데하이마트는 27일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에 1300평 규모의 온라인 전담 물류센터를 열었다. 가전 유통업체가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를 구축한 것은 처음이다. 자체 택배 터미널을 보유해 상품 입고에서 분류, 발송까지 한 곳에서 처리한다. 물류센터 오픈에 따라 온라인 주문 상품의 당일 출고 주문 마감 시간은 오후 3시 30분에서 7시로 늦춰지고, 하루 발송 처리 건수도 2500건에서 8000건으로 늘어난다. 수도권 지역은 대부분 다음날 받을 수 있다. 사진은 오픈 행사에 참석한 이동우 대표이사(둘째줄 가운데)와 직원들. [사진 롯데하이마트]
하이마트

하이마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