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럼프 “북한이 엄청난 문제 일으키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진 후 연 공동기자회견에서 “북한 정권은 엄청난 문제들을 일으키고 있다”고 말했다. 또 “북한 문제를 시급히 해결해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P=연합뉴스]

 
한미 정상회담을 이틀 앞둔 자리에서다.  
 
북한은 트럼프 정부가 출범한 이후 10차례 이상 미사일을 발사했다. 최근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용으로 추정되는 로켓 엔진 실험도 했다. 트럼프가 이 같은 발언을 한 배경이다.  
 
관련기사
 
무엇보다 북한에 18개월간 억류됐다가 식물인간 상태로 송환돼 엿새 만에 숨진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 사건으로 미국 내 북한 관련 여론이 크게 나빠졌다. 트럼프 대통령도 공식 성명을 내고 “북한 정권의 잔혹성을 규탄한다”고 밝히는 등 이 문제에 대해 거듭 분노를 표출한 바 있다.
 
트럼프는 인도 총리와의 공동기자회견에서 “북한 정권에 대한 새로운 제재에 인도가 동참해준 데 대해 감사한다”고 밝혔다. 인도는 대북 제재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는 국가 중 한 곳으로, 지난달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결의에 대한 이행명령을 발효했다. 식품과 의약품을 제외한 모든 물품의 북한 수출을 금지하는 내용이다.  
임주리 기자 ohmaj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