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홍구 전 총리 "한미 동맹 새로운 장 열게 돼"

 
이홍구 전 국무총리는 2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중앙일보-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포럼' 개회사를 통해 "한미 양국은 새 대통령이 취임했다는 점 뿐 아니라, 한미 동맹에서도 새로운 장을 열게 됐다"고 말했다.

26일 중앙일보-CSIS '문재인-트럼프 시대 한반도' 포럼 개최
이홍구 전 총리 "새 대통령 취임 뿐 아니라 한미 동맹도 새로운 장"
"한미 우호관계, 많은 이들의 희생과 노고 덕분"
"포럼 솔직한 대화, 양국 건설적 대화에 큰 기여"

 
'2017 중앙 CSIS 포럼'이 2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문재인,트럼프 시대의 한반도'를 주제로 개막했다. 이홍구 전 국무총리가 개회사를 하고 있다. 전민규 기자 / 20170626

'2017 중앙 CSIS 포럼'이 2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문재인,트럼프 시대의 한반도'를 주제로 개막했다. 이홍구 전 국무총리가 개회사를 하고 있다. 전민규 기자 / 20170626

관련기사
 
이 전 총리는 '문재인·트럼프 시대의 한반도'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포럼에서 "한미 양국의 오랜 우호관계는 많은 이들의 희생과 노고 덕분에 가능했다"면서 "무엇보다 양국의 우정에 대한 국민들의 믿음 덕분이었다"고 말했다.
 
이 전 총리는 이어 "양국 정부와 정상간의 관계도 중요하지만, 민간 차원의 우정도 매우 중요하다"면서 "매년 열리는 중앙일보-CSIS 포럼을 통해 갖는 솔직한 대화가 양국 국민과 지도자들의 건설적 대화에 큰 기여를 해왔다"고 강조했다.
 
이날 포럼엔 이홍구 전 국무총리, 강경화 외교부 장관,윤영관 전 외교통상부 장관, 최영진 전 주미대사, 미국의 제임스 클래퍼 전 국가정보국장(기조연사),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보좌했던 제이크 설리번 선임외교보좌관, 캐슬린 스티븐스 전 주한 대사 등이 참석한다.
 
윤설영 기자 snow0@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