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 끗 리빙]안 쓰는 화장품 활용편 ①10분이면 섬섬옥수로 변신하는 10분 손 관리법

규모가 크든 작든 살림을 하다 보면 어쩔 수 없이 손이 거칠어진다. 청소·설거지·물건 정리 등 모든 게 손으로 일일이 해야하는 일이다보니 집안일 좀 했다하면 손끝이 갈라지고 손등은 금세 거칠어진다. 따로 전문숍에서 관리받지 않고도 거칠어진 손을 보드랍고 매끈하게 만들 수 있는 방법이 있다. 그것도 유통기한이 지났거나 피부에 맞지 않아 버릴까 고민하던 화장품을 이용해서 말이다. 
 

푸석하고 거칠면 수분-유분 화장품 순서로 팩
손톱 갈라졌다면 오일로 각질 제거부터
우유·레몬으로 같이 쓰면 거무튀튀한 손 색 밝아져

안 쓰는 화장품의 대변신
유통기한이 지나거나 피부타입과 맞지 않아 잘 쓰지 않는 화장품은 버리지 말고 핸드 팩으로 활용한다. 손을 보드랍게 만들 수 있다. 

유통기한이 지나거나 피부타입과 맞지 않아 잘 쓰지 않는 화장품은 버리지 말고 핸드 팩으로 활용한다. 손을 보드랍게 만들 수 있다.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다. 그중 가장 쉬운 방법은 영양이 많은 에센스나 오일, 크림을 손에 듬뿍 바른 후 비닐 장갑을 끼고 10분 정도 있다가 빼는 핸드팩이다. 화장품의 영양분을 손 피부 속에 잘 스며들게 하는 방법으로, 얼굴에 하는 팩과 같은 원리다. 흔히 핸드크림으로 하지만 굳이 핸드크림을 사서 쓸 필요 없이 더이상 얼굴에 사용하지 않는 아무 화장품에 오일이나 글리세린 원액을 섞어 바르는 게 더 효과가 좋다. 
 
푸석한 손엔 수분크림을 듬뿍 
집에서 하는 10분 손관리법 준비물. 오래되서 안 쓰는 수분이나 오일 화장품 몇 가지와 1회용 비닐장갑, 그리고 목장갑만 있으면 된다. 

집에서 하는 10분 손관리법 준비물. 오래되서 안 쓰는 수분이나 오일 화장품 몇 가지와 1회용 비닐장갑, 그리고 목장갑만 있으면 된다.

방법은 간단하다. 깨끗하게 씻은 손에 에센스나 오일, 혹은 영양크림을 듬뿍 바른다. 손에 수분감이 없어 푸석하다면 수분제품을 먼저 듬뿍 발라 2~3분 정도 살살 비벼 마사지를 한 후 그 위에 다시 오일이나 오일기 많은 영양크림을 듬뿍 발라 다시 1~2분 정도 마사지 한다. 그 상태 그대로 1회용 비닐장갑을 끼고 10분 정도 놔둔다. 효과를 더 좋게 하려면 비닐장갑 위에 면으로 된 장갑을 하나 덧끼면 손에 땀이 나면서 화장품이 피부에 더 잘 흡수된다. 이 상태로 집안 일을 해도 된다. 
오일이나 크림을 듬뿍 바른 후 비닐장갑, 면장갑을 순서대로 낀다. 10분 간 그대로 뒀다가 벗겨내 미온수로 씻어내면 관리 끝. 너무 오래 끼면 땀 때문에 피부가 자글자글해지나 10분을 넘기지 않는 게 좋다. 

오일이나 크림을 듬뿍 바른 후 비닐장갑, 면장갑을 순서대로 낀다. 10분 간 그대로 뒀다가 벗겨내 미온수로 씻어내면 관리 끝. 너무 오래 끼면 땀 때문에 피부가 자글자글해지나 10분을 넘기지 않는 게 좋다.

이렇게 장갑을 끼고 있으면 손에 땀이 축축하게 나는 게 느껴진다. 땀이 난 상태로 오래 있으면 손이 불어 자글자글 해지니 너무 오래 두는 것은 오히려 좋지 않다. 축축하다 싶으면 비닐장갑을 벗은 후 미지근한 물에 손을 깨끗하게 헹군다. 이것만으로도 핸드팩을 하기 전에 비해 손의 피부 색이 한결 밝아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손톱이 갈라졌다면 
이번엔 심화 단계다. 손등에 까슬까슬하게 각질이 생기거나 손톱 부분이 갈라져 있는 상태라면 조금 더 꼼꼼한 관리가 필요하다. 핸드팩을 하기 전에 각질 제거를 먼저 하자. 그러면 화장품 영양분이 훨씬 더 손 피부 속으로 잘 스며들어가 손이 보드라워진다.  
핸드 팩을 하기 전에 클렌징 오일로 마사지하면 각질이 없어지고 굳은 살이 부드럽게 변한다.

핸드 팩을 하기 전에 클렌징 오일로 마사지하면 각질이 없어지고 굳은 살이 부드럽게 변한다.

손의 각질 제거에는 알갱이가 있는 스크럽제는 피하는 게 좋다. 손등 피부가 예민해 작은 알갱이에도 손등이 빨개지고 따끔거리기 때문이다. 대신 클렌징 오일이나 콜드 크림 사용을 추천한다. 기름성분이 손가락의 굳은 살과 갈라진 부분을 부드럽게 만들어주면서 각질을 제거해 손등에 상처없이 부드럽게 각질을 제거할 수 있다. 클렌징 오일이나 콜드크림은 500원짜리 동전 하나 정도의 양을 덜어 손등과 손가락에 각질이 일어난 부위와 딱딱해진 곳을 집중적으로 비벼 마사지해준다. 갈라지거나 굳은 살이 배긴 손끝은 결이 고운 손톱 파일로 비벼주면 각질이 쉽게 벗겨져 나간다.  
미온수로 한번 씻어낸 후에 수분화장품-유분 화장품의 순서로 발라 수분과 유분을 손에 공급해준다. 수분화장품은 수분에센스·수분크림·알로에겔 등을, 유분 화장품은 에센셜 오일·영양크림·밤 등을 사용하면 된다. 수분 화장품은 화장품이 피부 속이 다 흡수될 때까지 비벼 마사지해준다. 오일·밤 등 유분이 많은 화장품은 듬뿍 손에 발라 1~2분 정도 손가락 구석구석까지 마사지한 후 비닐장갑과 면장갑을 끼고 5~10분 정도 놔두면 된다. 면장갑 대신 스팀 타월로 감싸 타월이 식을 때까지 놔뒀다 벗겨내면 효과가 더 좋아진다. 팩을 마치면 비닐장갑을 벗겨내고 미온수로 손을 한번 헹궈낸 후 핸드크림을 발라 마무리한다. 
 
손 화이트닝엔 우유와 레몬
거무튀튀한 손 색을 밝게 해주기 위한 우유팩. 손 등에 휴지 2장을 얹고 우유를 축축하게 발라준다.

거무튀튀한 손 색을 밝게 해주기 위한 우유팩. 손 등에 휴지 2장을 얹고 우유를 축축하게 발라준다.

손가락 사이를 가위로 잘라 손가락에 맞춰 말아놓고 우유가 마를 때까지 10~15분쯤 놔뒀다 떼어낸다.

손가락 사이를 가위로 잘라 손가락에 맞춰 말아놓고 우유가 마를 때까지 10~15분쯤 놔뒀다 떼어낸다.

손의 색이 검게 변했다면 우유와 레몬을 사용해 화이트닝 관리를 할 수 있다. 우유는 클레오파트라가 매일 우유에 목욕을 하면서 피부를 가꿨다고 할 정도로 단백질, 지방 성분과 각질 제거 효과를 내는 아하(AHA) 성분이 피부를 부드럽고 환하게 만든다. 방법도 아주 간단하다. 티슈 두 겹이나 거즈 천을 손 위에 올리고 우유를 축축하게 적신 후 마를 때 까지 놔뒀다가 떼어내면 된다. 보통 10~15분 정도 걸린다. 우유는 팩용 붓으로 적시거나 빈 스프레이통을 사용해 뿌린다. 우유가 흐를 것이 걱정되면 위에 비닐장갑을 끼면 된다. 우유팩 후에는 반드시 손을 깨끗한 물에 헹궈야 한다. 남아있는 우유 성분이 부패해 냄새가 날 수 있기 때문이다. 
 
손가락 마디의 굳은 살이나 검게 변한 부위에는 레몬을 비벼 마사지한다. 레몬의 비타민C가 각질을 제거하고 피부 색을 밝게 만들어 준다. 

손가락 마디의 굳은 살이나 검게 변한 부위에는 레몬을 비벼 마사지한다. 레몬의 비타민C가 각질을 제거하고 피부 색을 밝게 만들어 준다.

검어진 손가락 마디 색을 밝게 만드는데는 레몬이 효과적이다. 레몬은 비타민C 성분으로 천연 각질제거제라 불릴만큼 각질제거 효과가 탁월하고 어두운 피부 색을 밝게 만드는 효과가 있다. 레몬 조각을 색이 검어진 부위에 1~2분 정도 문질러 주기만 하면 된다. 손가락 마디는 오랜 시간 굳은 살과 변색이 진행된 부위다보니 단번에 눈에 띄는 효과가 나진 않지만, 2~3일 간격으로 레몬 마사지를 반복하면 조금씩 색이 밝아지는 걸 확인할 수 있다. 
 
글·사진= 윤경희 기자 annie@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