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기도 예산 어디에 많이 써야 할까, 도민들은 "보건·복지·경제 분야에 많이 배정해야"

경기도민 10명 중 3명은 내년도 예산을 보건·복지 분야에 집중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도청 전경 [중앙포토]

경기도청 전경 [중앙포토]

21일 경기도가 지난달 1~31일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8년 예산 중점투자 부분에 대한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 1217명의 34.6%가 보건복지 분야를 선택했다. 이어 경제투자 분야(17.9%), 환경 분야(14.2%) 순이었다.
[자료 경기도]

[자료 경기도]

지난해와 비교했을 때 가장 증가세가 높았던 분야는 환경이었다. 전년(8.9%)보다 5.3%p 올랐다. 
경기도는 올해 유독 심각했던 미세먼지와 황사의 영향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반면 여성·가족 분야는 지난해 10.8%에서 올해 9.4%로 오히려 줄었다. 
분야별로 보면 보건·복지 분야에서는 '저소득 취약계층 생활안정 지원(45.7%)'과 '취약계층 일자리 발굴(32.3%)', '노인복지정책(14.0%)'을 최우선 과제로 꼽았다. 
경제·투자 분야는 '계층별 맞춤형 일자리 지원이 먼저 추진돼야 한다'는 의견이 48%로 높게 나타났다. 
한편 이번 설문조사는 주민참여 예산제도의 목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경기도의 2018년도 예산편성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수원=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