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초 근접샷에도 전혀 굴욕없는 아이돌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사진 방송 화면 캡처]

가수 겸 배우 수지와 얼굴을 맞대고 있는 듯한 착각을 일으키는 사진이 화제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수지의 초 밀착샷이 올라와 네티즌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사진 속 수지는 이불 안에 옆으로 누워 우수에 가득 찬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했다.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사진 방송 화면 캡처]

 
수지는 백옥같은 피부와 애절함이 담긴 눈빛으로 청초한 아름다움을 뽐내 네티즌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사진을 본 네티즌은 "언니 너무 이뻐요ㅜㅜ" "피부 어쩜 저렇지...국보로 삼아주세요" "여신님" 등 반응을 보였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