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버는 원활인데 접속에러?" 리니지M, 첫날부터 접속 장애…엔씨 "정상화 노력"

리지니M이 21일 정식 서비스에 들어갔다. 하지만 첫날부터 서버 이상으로 인해 접속이 지연돼 이용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 리니지M 접속 화면]

리지니M이 21일 정식 서비스에 들어갔다. 하지만 첫날부터 서버 이상으로 인해 접속이 지연돼 이용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 리니지M 접속 화면]

엔씨소프트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M'이 21일 출시됐다. 하지만 첫날 서버 이상으로 접속이 지연되면서 엔씨소프트는 자사 페이스북에 사과문까지 게재했다.
 
21일 엔씨소프트 등에 따르면 이날 0시를 기해 리니지M이 정식 서비스에 들어갔다. 그러나 서비스가 시작된 이후에도 1시간 넘게 게임에 접속되지 않고 있다.
 
특히 리니지M 접속 서버에 '하딘01'부터 '하딘10'까지 신규 서버의 경우에도 게임 상에는 '원활'로 표시됐지만 실제로는 접속이 되지 않았다.
 
리니지M의 사전 예약자 수가 550만 명에 이르는 만큼, 이날 접속 지연으로 리니지 홈페이지와 각종 커뮤니티에는 이를 성토하는 글이 게재되고 있다.
 
이에 엔씨소프트는 이날 0시 40분 자사 페이스북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리니지m

리니지m

 
엔씨소프트는 사과문에 "현재 리니지M 접속이 원활하지 않은 현상으로 인하여 불편을 겪고 계시는 모든 용사님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며 "빠른 원인 파악 및 정상화 작업을 진행하여 불편을 줄여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남겼다.
 
그러면서 "정상화 작업이 완료되는 대로 추가 안내 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