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편해서 좋아요"...신한카드 차투차 ‘큐레이션’ 서비스 인기

 직영서비스 기반의 중고차매매사이트 ‘신한카드 차투차’가 양질의 중고차를 선별해주는 ‘큐레이션’ 서비스가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트레이닝된 직원들이 중고차 구매 희망 소비자들에게 차량을 추천해주고, 중고차 매매에 필요한 모든 과정을 원스톱 서비스로 제공한다.
 
지난 2월 서비스를 시작한 신한카드 차투차는 고객에게 직영서비스로 차량 비교견적, 차량검사, 할부 및 보험 상담, 전국시세보다 높은 매입 견적 제공 등 복잡한 중고차 구매 및 판매 과정을 대폭 단순화해 원스톱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했다.
실제로 고객들의 반응도 좋다. 특히 40대 이상 이용자가 양질의 중고차를 선별해주는 ‘큐레이션’ 서비스에 높은 만족도를 나타내고 있다는 것이 업체의 설명이다.
 
특히, 신한카드 차투차 홈페이지에서 고객이 원하는 차량을 의뢰할 수 있는 ‘간편상담’을 신청하면 ‘큐레이션’ 서비스를 통해 약 5대의 차량을 추천해줘 고객이 중고차 구입에 들이는 시간과 노력을 크게 줄여주고 있다.  
 
또, 현장에서 담당 카매니저와 파트너 정비사가 해당 차량의 엔진, 트랜스미션, 제동시스템 등 약 50가지 주요 사항들을 직영점검 서비스로 진행한다. 뿐만 아니라 성능상태점검에 대한 보장 및 수리, 환불제도를 실시하는 등 소비자 보호 장치를 마련해 이용고객들의 신뢰를 얻고 있다. 성능기록부와 실제 사고유무가 다를 시 환불(5영업일 이내) 제도와 기본 및 추가 보장수리(30일 이내) 제도를 실시하고 있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신한카드 차투차의 관계자는 “차량 추천부터 직영점검, 계약까지 고객의 편의를 최우선하는 ‘큐레이션’ 서비스가 호평을 얻으면서 최근 고객이 꾸준히 늘고 있다”며 “체계적으로 트레이닝된 직원들이 제공하는 직영 서비스로 고객의 신뢰를 확보하고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신한카드 차투차는 최대 200만원까지 할인쿠폰을 제공해 중고차에 대한 체계적이고, 신뢰감 높은 가격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다양한 신한카드 제휴사와의 연계를 통해 신한카드 할부 이용 고객에 대한 추가 할인혜택(1천만원당 10만원씩), 주유 할인(1천만원 이상 할부 이용시)이 가능한 차량관리 서비스, 중고차 연장보증서비스(EW) 등 추가적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 가운데 ‘연장보증서비스’의 경우 7년 및 14만km 이내 국산차를 구입할 경우 주요 부품(엔진, 트랜스미션 등) 고장 시 보증기간인 5개월동안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