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인제서 북한 무인기 발견 … “백령도 무인기와 유사”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9일 무인기 추정 비행체가 발견됐다(왼쪽 사진). 함동참모본부는 이 비행체가 지난 2014년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군의 무인기(오른쪽 사진)와 크기, 형태가 유사하다고 밝혔다. [사진 합참]

강원도 인제군 야산에서 9일 무인기 추정 비행체가 발견됐다(왼쪽 사진). 함동참모본부는 이 비행체가 지난 2014년 백령도에서 발견됐던 북한군의 무인기(오른쪽 사진)와 크기, 형태가 유사하다고 밝혔다. [사진 합참]

합동참모본부는 강원도 인제군 남면 관대리 야산에서 북한 무인기가 발견됐다고 9일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이날 오전 11시쯤 주민 신고로 합동조사팀이 현장에 출동, 북한 무인기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신고한 주민(62)은 “지난 8일 오전 발견했으나 업무로 깜빡해 하루 지난 뒤 신고했다”고 했다.
 
무인기 길이는 1.8m, 폭은 2.4m다. 2014년 3월 서해 백령도에서 발견한 북한 무인기와 유사하다고 군 당국은 밝혔다. 군 관계자는 “무인기에 카메라가 장착됐으며 카메라에 무엇이 찍혔는지를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 결과가 나오려면 열흘 이상 걸린다.
 
북한 무인기는 2014년 3월 각각 파주·백령도에서, 한 달 뒤엔 삼척에서도 발견됐다. 지난해 1월엔 서부전선 최전방에서 군사분계선(MDL) 상공을 침범했다.
 
당시 우리 군은 K-3 기관총 20여 발을 쐈고 무인기는 북으로 날아갔다.
 
지난달 23일엔 미확인비행체가 MDL를 수차례 넘나들었다. 군 관계자는 “북한 무인기가 소형이라 레이더로 탐지하는 게 쉽지 않다”고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