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본 소프트뱅크, 미 최고 로봇기업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

 감성로봇 페퍼를 보유한 일본 소프트뱅크가 미국 정보기술(IT) 기업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으로부터 미국 최고의 로봇기업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하기로 했다고 9일 발표했다. 인수 금액은 공개되지 않았다.
 

소프트 뱅크는 감성로봇 페퍼 보유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세계 로봇기술 리더
"미래 로봇기술 선점하려는 의도"

손정의 소프트뱅크 사장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인간의 능력만으로는 해결하지 못하는 문제가 많다”면서 “스마트 로봇공학은 다음 단계의 정보혁명을 주도적으로 이끌어갈 것이며,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첨단 다이나믹 로봇의 확실한 기술 리더”라고 밝혔다.
소프트뱅크의 감성로봇 페퍼. [중앙포토] 

소프트뱅크의 감성로봇 페퍼. [중앙포토]

 
소프트뱅크는 2014년 말을 하고 사람의 감정에 반응하는 감성로봇 페퍼를 출시해 세상을 놀라게 한 바 있다. 당시 손 사장은 소프트뱅크가 장기적으로 인공지능과 스마트로봇, 사물인터넷에 집중할 것이라고 선언했었다. 페퍼는 2016년 소비자가전전시회(CES)에서 IBM의 인공지능 시스템 왓슨을 장착하고 나와 다시 한 번 눈길을 끌었다.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미국 최고의 로봇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매사추세츠공대(MIT)에서 분사된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그간 두 발 달린 로봇 아틀라스와 네 발 달린 빅독 등을 개발해 세계 로봇공학의 리더로 명성을 얻어왔다. 이들 로봇은 사람이 밀어도 넘어지지 않고, 험난한 지형을 헤쳐갈 수 있어 화제가 됐다.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2013년 말 미국 구글의 인수로 다시 한 번 화제가 됐다. 하지만 로봇기업 인수를 주도한 ‘안드로이드의 아버지’ 앤디 루빈이 2014년 구글을 떠난 뒤 구글 내의 로봇부문이 해체되고 이후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국제매물로 나오는 신세가 됐다.
 
오준호 KAIST 휴머노이드로봇 연구센터장은 “이미 페퍼를 보유한 소프트뱅크가 세계 최고의 로봇기술을 보유한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한다는 것은 미래로봇기술 생태계를 선점하려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분석했다. 최준호 기자 joonho@joongang.co.kr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휴머노이드 '아틀라스'.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휴머노이드 '아틀라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