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기자 질문 받은 中외교부, "北 미사일 발사는…"

[사진 AP=연합뉴스]

[사진 AP=연합뉴스]

중국 외교부가 8일 북한이 지대함 순항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동해로 발사한 것에 대해 "지역 정세를 긴장시키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고 촉구하고 나섰다.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번 북한 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규정 위반 아니냐'는 연합뉴스 기자의 질문에 이같이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화 대변인은 "유엔 안보리의 유관 결의에는 북한의 탄도 미사일 기술과 발사 활동에 대한 명확한 규정이 있다"면서 "우리는 현재 상황에서 각국이 자제하고 서로 자극하지 않으며 지역 긴장을 고조시키는 일을 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각국은 긴장 정세 완화를 위해 공동 노력하고 지역 안정을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해야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 아침 강원도 원산 일대에서 동해 방향으로 단거리 지대함 순항미사일로 추정되는 불상 발사체 수 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이 발사체에 대해 "비행 거리는 약 200km이며 추가 정보에 대해서는 한미가 정밀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