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논현역 카페 여주인 흉기에 찔려 중태

서울 신논현역[사진 다음 지도]

서울 신논현역[사진 다음 지도]

지하철 신논현역 부근 카페에서 40대 여주인이 한 남성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중태다.
 
 8일 서울 서초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53)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0시 14분께 서울 서초구의 한 카페에서 여주인 B(44)씨의 명치와 옆구리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를 강제로 끌고 카페 안으로 끌고 들어가는 것을 수상히 여긴 시민의 신고로 범행 현장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위중한 상태라고 경찰은 전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이별 통보를 듣고 이유를 듣기 위해 찾아갔다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