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번 들어가면 갇힐 수도 있다는 중국 인터체인지

중국에서 가장 복잡한 입체교차로인 황줴완 교차로 [펑파이 캡처=연합뉴스]

중국에서 가장 복잡한 입체교차로인 황줴완 교차로 [펑파이 캡처=연합뉴스]

중국 충칭(重慶)에서 진입로가 15개에 달하는 인터체인지가 완공돼 화제다.  
 
지난달 31일 중경신보(重慶晨報)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건설에 들어간 충칭(重慶)시 난안(南岸)구의 인터체인지가 5월 완공돼 정식 운영에 들어갔다.
 
전체 5개층으로 구성된 이 교차로에는 15개 진입로가 있으며 충칭시내·외 8개 방향의 도로와 연결돼 '충칭에서 가장 복잡한 인터체인지'라 불린다. 
 
소식을 접한 중국 네티즌들은 "네비게이션도 헷갈리겠다", "한번 들어가면 나올 수 없을 것 같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에 충칭시는 "잘못 들어가도 방향을 돌릴 수 있도록 설계됐기 때문에 운전자가 길을 잃을 염려는 없다"며 "오히려 충칭 남부와 동부의 접근성이 높아지고, 공항이나 타 고속도로와의 연결성도 높아질 것"이라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