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일부 "동해상에서 北 선박 2척, 선원 4명 구조"

통일부가 동해상에서 표류중인 북한 선박 2척과 선원 4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이들 선박은 하루 간격으로 표류해 우리 해군함에 발견·구조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통일부 홈페이지]

[사진 통일부 홈페이지]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은 5일 정례브리핑에서 "지난 2일 선박 1척이 선원 1명이 승선한 상태로 우리 해군함에 의해 구조됐고, 3일에는 다른 1척이 선원 3명이 탄 상태로 우리 해경함에 의해 구조됐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현재 선원들은 정부 합동신문조사를 받고 있다"면서 "조사 후에 본인들의 자유의사에 따라서 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31일 동해상에서 조난당한 북한 선원 6명을 구조해 송환한 바 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