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日 자위대, 최신예 F-35 전투기 올해 안에 실전 배치

F-35B. [사진 태평양사]

F-35B. [사진 태평양사]

최신예 F-35 전투기가 올해 안에 일본 항공자위대에 배치된다.
 
6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항공자위대에 배치될 최신예 스텔스 F-35 전투기 가운데 일본 기업이 제조에 참여한 첫 기체가 완성돼 이날 아이치현 고마키 시 소재 미쓰비시 중공업 공장에서 공개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일본 방위성은 미군 군수업체 록히드마틴이 제조하는 F-35 전투기 총 42대를 확보할 계획이다. 이 중 38대는 엔진 등 일본 기업이 제조를 맡았으며 최종 조립 및 기능검사를 미쓰비시 중공업이 진행하고 있다.
 
이미 완성된 4대의 전투기는 방위성에 납품돼 현재 항공자위재가 미국에서 조종훈련을 받고 있다. 
 
이날 공개될 F-35 전투기는 시험비행을 거쳐 2017년도 중에 총 2대가 방위성에 인도될 전망이다.
 
이들 F-35 전투기는 아오모리현의 항공자위대 미사와 기지에 순차적으로 배치돼 영공 침범과 북한 경계감시 활동을 할 것으로 보인다.
 
록히드마틴사의 F-35는 레이더에 포착되지 않는 스텔스 전투기로 뛰어난 기동력과 미사일 탐지 능력을 갖추고 있다. 또한 수직 이착륙이 가능해 상륙 강습함에 탑재된 상태에서도 근거리 상륙작전에도 참여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