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당선되면 꼭 다시 올게요" 유권자와 약속지킨 김정숙 여사

김정숙 여사(오른쪽)가 30일 오후 경남 진주시 대안동에 있는 진주 중앙시장을 방문했다. 김 여사는 지난 대선 때 당선되면 다시 찾기로 약속했고 그 약속을 지키기 위해 다시 찾았다. [청와대 제공 = 연합뉴스]

김정숙 여사(오른쪽)가 30일 오후 경남 진주시 대안동에 있는 진주 중앙시장을 방문했다. 김 여사는 지난 대선 때 당선되면 다시 찾기로 약속했고 그 약속을 지키기 위해 다시 찾았다. [청와대 제공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부인인 김정숙 여사가 30일 오후 경남 진주시 대안동 중앙시장 내 박덕순(72·여)씨의 팥빙수 가게를 찾았다.  
 
김 여사와 박 할머니는 지난 1일 제19대 대통령 선거 당시 지원 유세 현장에서 만났다. 당시 유권자를 만나는 과정에서 박씨 가게를 방문한 김 여사는 "(문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면 꼭 다시 가게를 방문하겠다"며 박씨와 약속했었다. 
 
이날 김 여사는 박씨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다시 진주중앙시장을 찾았다. 
 
가게에서 다시 만난 김 여사와 박씨는 팥빙수를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이후 김 여사는 중앙시장 내 상인, 손님들과 일일이 악수와 인사를 나눴다.  
 
앞서 김 여사는 지난 1일 대통령 선거 후보 때 방문했던 진주성내 호국사를 방문해 진주지역사암연합회 스님들과 만남을 갖고 이어 진양 강씨 문중 사당인 상봉동 소재 봉산사도 방문했다.  
 
이날 광주와 진주를 찾은 김 여사는 시민들과의 소통을 위해 KTX와 민항기를 타고 이동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