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셀카 올린 한예슬에게 네티즌 걱정이 이어지는 까닭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자신의 셀카를 공개한 가운데 그의 머릿결을 걱정하는 글이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30일 한예슬은 휴양 중인 자신의 모습을 공개했다. 핸드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토끼로 변신한 모습이다. 그런데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그의 머릿결을 걱정하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한예슬 머릿결이 심각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사진 속 한예슬은 머리가 다소 부스스한 모습이다.
 
이를 접한 네티즌의 반응은 크게 신경 쓰지 않는 분위기였다. 즉 얼굴이 한예슬인데 머릿결은 상관없다는 것이다. 한 네티즌은 "한예슬 미모면 머릿결이 빗자루여도 상관없다"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은 "어차피 관리받으면 다시 원상 복구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예슬의 머릿결을 지적하는 댓글은 한예슬 인스타그램에서도 발견할 수 있었다. 인스타그램 이용자 'eun******'은 "머릿결 관리해주고 싶다"고 적었고, 또 다른 이용자 'black********'은 "머리가 빗자루네"라고 댓글을 남겼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