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U20 월드컵] 한국, 포르투갈에 전반 27분 추가골 허용…현재 스코어 0-2

한국 송범근 등 선수들이 30일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16강 포르투갈전이 열린 충남 천안시 서북구 번영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두 번째 골을 허용하자 아쉬워하고 있다. 천안=양광삼 기자

한국 송범근 등 선수들이 30일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16강 포르투갈전이 열린 충남 천안시 서북구 번영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두 번째 골을 허용하자 아쉬워하고 있다. 천안=양광삼 기자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포르투갈에 추가골을 허용했다.
 
한국 U-20 축구대표팀은 30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월드컵 16강전에서 0-1로 뒤진 상황에서 전반 27분 브루노 코스타에게 추가골을 내줬다. 코스타는 포르투갈의 비밀병기다.  
 
포르투갈은 역습 상황에서 에이스 곤칼베스가 중앙으로 공을 연결한 것을 그대로 코스타가 마무리하며 추가골을 얻으며 2-0으로 앞서 나갔다.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포르투갈의 실바가 올린 크로스가 한국 수비에 맞고 굴절된 후 페널티지역 정면으로 흘렀고 이것을 코스타가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한국 골문 구석을 갈랐다. 한국은 현재 0-2로 뒤져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