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U20 월드컵] 한국, 포르투갈에 전반 10분 선제골 허용

[사진 MBC 캡처]

[사진 MBC 캡처]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전반 10분 포르투갈 브루누 사다스에게 선제골을 허용해 현재 스코어는 0-1 상황이다.  
 
한국 U-20 축구대표팀은 30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월드컵 16강전에서 왼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받은 샤디스가 한국 수비진들 뚫고 오른발 슈팅으로 첫 골망을 갈랐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포르투갈전에 바르셀로나 듀오 이승우(바르셀로나 후베닐A)와 백승호(바르셀로나B)를 앞세워 4-4-2를 가동한다.  
 
최전방에 조영욱(고려대)-하승운(연세대) 투톱을 가동하고 좌우 날개에 백승호(바르셀로나 B)-이승우(바르셀로나 후베닐A)를, 그리고 허리에는 이승모(포항 스틸러스)와 이진현(성균관대)이 선다.
 
포백에는 이유현(전남 드래곤즈)-정태욱(숭실대)-이상민(아주대)-윤종규(FC 서울)가, 골문은 송범근(고려대)이 지키며 경기를 이어가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