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종혁 "탁수 키가 174cm, 반면 준수는…"

준수와 탁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MBC 아빠 어디가 캡처]

준수와 탁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MBC 아빠 어디가 캡처]

배우 이종혁이 아들 탁수와 준수의 근황을 전했다.  
 
이종혁은 30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서 아들 탁수와 준수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아빠 어디가' 출연 당시부터 꽃미모를 뽐내던 이종혁의 큰 아들 탁수는 이제 15살이다.  
 
이종혁은 탁수가 너무 잘생겼더라는 지석진의 말에 "잘 컸다"며 "키가 174cm"라고 말했다. 배우 시킬 생각이 있냐는 질문에는 “제가 시키고 말고가 아니다. 원하는 것 같기는 하더라. 대신 성적에 신경을 쓰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준수에 대해서는 "살이 많이 쪘다"며 "맨날 뚱수라고 한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