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낙연 청문특위, 내일 보고서 채택예정…한국당은 불참

  
국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인사청문특위)가 30일 오후 3시 간사회의를 열어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 경과심사보고서 채택을 논의했다. 인사청문특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 윤후덕 의원(가운데)가 "인사청문은 국회 특위가 자체적으로 독립적 판단을 할 수 있어야지 정당 갈등 소재가 돼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오종택 기자

국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인사청문특위)가 30일 오후 3시 간사회의를 열어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 경과심사보고서 채택을 논의했다. 인사청문특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 윤후덕 의원(가운데)가 "인사청문은 국회 특위가 자체적으로 독립적 판단을 할 수 있어야지 정당 갈등 소재가 돼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오종택 기자

 
 국회가 오는 31일 이낙연 총리후보자에 대한 인준보고서를 채택하기로 했다. 당론으로 '수용 불가' 입장을 밝힌 자유한국당은 불참하겠다는 방침이다. 
 
국회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30일 오후 자유한국당이 불참한 가운데 여야 간사단 회의를 열어 인사청문 심사경과보고서를 31일 의결하기로 합의했다.
 
 
여당 간사인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은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적격·부적격 의견을 종합해 청문보고서를 채택하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청문특위는 31일 오전 10시 전체회의를 열어 보고서를 의결할 예정이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