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열흘 전 개장한 서울역 고가 공원서 외국인 안전벽 넘어 투신 사망

지난 20일 오전 10시 개장한 서울역 고가공원 ‘서울로 7017’을 걷고 있다. 임현동 기자

지난 20일 오전 10시 개장한 서울역 고가공원 ‘서울로 7017’을 걷고 있다. 임현동 기자

서울역 고가 공원에서 30대 외국인이 투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달 20일 서울역 고가 공원 '서울로 7017' 개장 이후 열흘 만이다.  
 
 30일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카자흐스탄 출신 A(32)씨가 전날 오후 11시 50분쯤 서울역 고가에서 투신해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이날(30일) 오전 7시50분쯤 숨졌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A씨는 서울역 서부역 앞 청파로 인근 지점에서 1.4m 높이의 투명한 안전벽을 넘어 몸을 던진 것으로 전해졌다. 올라가 있는 A씨를 본 시민들이 서울로 7017에 배치된 경비원에게 알렸다. 이어 경찰이 출동했고, 통역을 돕는 시민까지 나서 그를 달랬지만 투신을 막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