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키스 일라이, "아내와 아이까지 인신공격, 강력 대응하겠다"

그룹 유키스의 일라이가 가족들을 향한 도 넘은 악플에 단단히 화가 났다.
[사진 일라이 인스타그램]

[사진 일라이 인스타그램]

지난 29일 일라이의 소속사 NH EMG는 “일라이와 배우자, 아이 등 가족들이 일부 네티즌의 허위 사실 유포와 모욕 등으로 상처를 받고 있다”며 “악성 인신공격과 성희롱 등 도가 지나치는 모욕성 댓글이 재발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선처 없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일라이 인스타그램]

[사진 일라이 인스타그램]

일라이는 레이싱 모델 지연수씨와 3년 전 혼인신고를 한 뒤 결혼생활을 하고 있으며 곧 결혼식을 앞두고 있다. 그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 출연해 연하 남편의 매력을 자랑하고 있다. 
 
한편 일라이의 악플 대응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가족까지 건드리는 건 비겁한 일” “이유 없는 악플에 묵묵히 참을 필요 없다” ‘아이까지 욕하는 건 아니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일라이의 결정을 지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