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원식 "국무총리·외교장관 빅딜? 전혀 들은 바 없다" 일축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오종택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오종택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 내정을 철회하고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를 통과시킨다는 '빅딜설'에 대해 "들어본 적도 없고 있을 수도 없는 일"이라고 일축했다.
 
우 원내대표는 30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며 "빅딜을 하려면 저하게 해야 하는데 제가 전혀 들어본 바가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 분 한 분의 사례가 이후에 인사기준을 정하는데 중요한 문제”라며 “딜을 통해서 검증하지 않고 누구를 바꾸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또 우 원내대표는 “이렇게 인사검증 제도를 개선하기로 서로 약속을 했고 국회 중심으로 하자고 하는 것에 대해 모두가 동의한 상태”라며 “한 분 한 분에 대해서는 엄격한 검증과정이 필요하다”고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