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러 외무차관 "韓日 양국의 美 글로벌 MD망 편입에 반대"

이고리 모르굴로프 러시아 외무차관이 현지시간 29일 러시아와 중국은 한국과 일본이 미국의 글로벌 미사일 방어망에 편입되는 것을 반대한다고 밝혔다.
 
[사진 타스통신 홈페이지]

[사진 타스통신 홈페이지]

타스 통신은 모르굴로프 차관이 이날 모스크바에서 열린 러·중 양자관계를 주제로 한 국제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연설했다고 보도했다. 모르굴로프 차관은 이날 "러시아와 중국 양국에 있어 한국에 이어 일본이 미국의 글로벌 MD 망에 편입되는 것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며 "러·중 양국은 일방적 행동이나 체제 전복 시도 등을 배제한 갈등의 평화적이고 정치·외교적인 해결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또, "러시아는 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중국과의 협력에 중요한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며 "양국은 북한 핵 지위 불용, 미·북을 포함한 관련국 간 대화를 통한 한반도 문제의 정치·외교적 해결 필요성에 대해 견해를 같이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모르굴로프 차관은 지난 2월 말 중국 베이징에서 쿵쉬안유 중국 외교부 부장조리와 만나 양국이 함께 미국의 한반도 사드배치에 결연히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