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구한의대, 전통건축 문화유산 모형 박람회 개최



【대구=뉴시스】정창오 기자 = 지역의 한 대학에서 우리나라 전통건축 문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대구한의대학교 코어사업단은 학생들의 인문역량 강화를 위해 특강과 체험, 발표, 전시, 공모전 등을 개최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주요 프로그램은 인문학특강, 대구 근대골목 투어, 옛날 책 만들기, 전통 활 쏘기 등 다양하개 구성했다.



특히 학생들의 한국문화재에 대한 인식과 인문학적 사고력 확장을 위해 지난 22일부터 오는 6월2일까지 2주간 기린체육관에서 '전통건축 문화유산 모형 박람회'를 개최하고 있다.



전통건축 문화유산 모형 박람회는 대목장 김범식(경북 무형문화재 제37호) 장인이 제작한 문화재 모형으로 숭례문(국보 1호), 미황사 대웅전(보물 제947호), 화암사 극락전(유형문화재제68호), 소수서원 강학당(보물 제1403호), 전통 민가 등 39점의 국내 보물과 문화재를 축소 모형으로 제작, 전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전통 민가 등 총 39점과 국내 우수한 보물·문화재 등 축소 모형이 전시된다.



이번 박람회는 한 곳에서 유수한 문화재를 직접 만날 수 있어 재학생에게는 역사의식의 고취와 함께 숭고한 우리문화의 정신적 가치를 기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전시회를 기획한 김병우 교양비교과운영센터장은 “학생들에게 역사의식의 고취와 함께 숭고한 우리문화의 정신적 가치를 기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통건축 문화유산 모형 박람회는 학생들뿐만 아니라 일반인에게도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jc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