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멱살 잡힐 뻔" PC방서 게임하는 모습 포착된 걸그룹 멤버

[사진 지숙 인스타그램]

[사진 지숙 인스타그램]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의 근황이 눈길을 끌었다.
 
지숙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나 오랜만에 피시방 왔다. 질문받는다"며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스케줄 중간에 피시방" "꿀이네" "입 게임을 하다가 매니저님께 멱살 잡힐 뻔"이라고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컴퓨터 모니터에 빨려 들어갈 듯 입 벌린 채 게임에 열중하고 있는 지숙의 모습이 담겨 있다. 
 
[사진 지숙 인스타그램]

[사진 지숙 인스타그램]

 
평소 광범위한 취미활동을 자랑하는 지숙은 앞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남다른 기계 사랑, 게임 사랑 등의 면모를 보인 바 있다.
 
지난 2009년 레인보우 멤버로 데뷔한 지숙은 최근 그룹 해체 후 각종 예능방송에 출연하여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